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치어리더김연정 강렬한 레드빛비키니로 휴가지시선강탈

 

 

 

그녀는 '경성대 전지현'으로 이름을 알린 박기량과 함께 한국에서 가장 성공한 울산을 대표하는 여신 치어리더입니다. 그녀는 박기량, 강윤이와 함께 원조 치어 여신 3인방으로 대한민국에 치어리더 열풍을 몰고 왔습니다. 한화 이글스와 롯데 자이언츠 치어리더로 활동하다2013년 시즌부터 2016년까지 NC 다이노스 치어리더로 활동하였으며, 2017년부터는 다시 한화 이글스로 돌아와 맹활약을 하고 있습니다. 172cm, 48kg이라는 완벽한 몸매와 바다라인, 그리고 아름다운 외모까지 겸비한 그녀는 한화 이글스의 치어리더로 열일하며 프로야구장을 찾은 남성 팬들의 마음을 뜨겁게 달구며 송두리째 빼앗아 가버리는 마성의 매력을 가진 치어리더계의 레전드 김연정입니다.

Trackback 0 Comment 0